제주 고교 교사 성추행 입건…학교 전수조사서 피해 사례 더 나와

제주의 한 고등학교 교사가 제자 강제 추행 혐의로 입건돼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가운데 해당 교사로부터 피해를 당했다는 학생들이 더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제주도교육청과 제주경찰청에 따르면 해당 학교가 지난 25일 1·2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성폭력 피해 전수조사를 벌인 결과 해당 교사로부터 성추행이나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당했다고 답변한 학생이 40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교사는 지난 16일 피해 학생 학부모의 신고로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입건돼 수사를 받고 있다.

해당 학교는 수사가 개시되자 해당 교사를 직위 해제하고, 추가 피해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전수조사를 진행했다.

도교육청은 피해를 호소하는 학생을 대상으로 상담과 심리치료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제주=문정임 기자 moon112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