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체감 영하 15도’ 강추위…12월 첫날, 전국 곳곳에 눈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지난 30일 오전 제주 한라산 1100고지에 올해 들어 첫 눈이 내렸다. 뉴시스

12월 첫날이자 목요일인 1일은 전국이 매우 춥고, 서해안과 제주도 산지를 중심으로 곳곳에 눈이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추운 날씨가 이어지면서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4~-1도, 낮 최고기온은 –1~7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9도, 인천 -7도, 수원 -8도, 춘천 -12도, 강릉 -5도, 청주 -6도, 대전 -7도, 전주 -5도, 광주 -3도, 대구 -4도, 부산 -2도, 제주 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도, 인천 -1도, 수원 0도, 춘천 2도, 강릉 4도, 청주 1도, 대전 2도, 전주 2도, 광주 4도, 대구 4도, 부산 7도, 제주 8도다.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15도 안팎으로 매우 낮겠으니 건강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충남 서해안과 충남 북부 내륙, 전라 서해안에 가끔 눈이 내리고, 인천·경기 남서부와 충북 중·남부도 오후부터 저녁 사이 곳에 따라 눈이 날리겠다. 제주도는 가끔 비나 눈이 오겠다.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 산지 1~5㎝, 충남 서해안·충남 북부 내륙·전라 서해안 1~3㎝, 인천·경기 남서부·충북 중·남부 0.1㎝ 미만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