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따뜻한 사랑 전해요” … 구세군 자선냄비 모금 ‘시작’


장만희 구세군 사령관과 오세훈 서울시장을 비롯한 내빈들이 1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2022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에서 타종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올해 자선냄비 거리모금은 '이 겨울 내가 할 수 있는 가장 착한 일'이라는 주제로 전국 17개 도시 약 360곳에서 한 달간 열린다.

권현구 기자 stoweo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