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조규성, 모델과 열애설…지민주 “사생활”→“사실 아냐”

카타르 월드컵 국가대표 축구 선수 조규성(오른쪽 사진)과 지민주. 뉴시스, 지민주 인스타그램

2022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한 한국 축구 대표팀 조규성(24·전북 현대)과 모델 지민주(19)가 열애설에 휘말렸으나 부인했다.

지민주 소속사 엘삭 측은 “조규성과의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1일 밝혔다.

조규성과 지민주의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조규성과 지민주가 인스타그램에서 맞팔로우한 것을 근거로 열애설이 제기됐다. 과거 지민주가 SNS에 조규성의 등번호 9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찍은 사진을 올렸다는 네티즌 주장까지 더해져 열애설에 힘이 실렸다.

열애 의혹이 불거진 초기에 지민주 소속사 측은 “사생활은 공개 불가”라는 애매모호한 입장을 내놨다. 이에 두 사람의 열애설이 기정사실로 굳어지는 모양새가 되자 뒤늦게 “사실이 아니다”라고 추가 입장을 밝히며 진화에 나선 것이다.

28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의 경기, 조규성이 동점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뉴시스

조규성은 K리그1 전북 현대 소속으로, 지난 시즌 17골을 터뜨려 득점왕을 차지했다. 이번 월드컵에서 훤칠한 외모와 출중한 실력으로 일약 스타가 됐다. 지난달 28일 카타르 월드컵 H조 가나전에서 2골을 연달아 넣으며 주목도는 더 높아졌다. 해외 팬들까지 몰려 인스타그램 팔로워수가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2003년생 신인 모델 지민주는 엘삭 모델 매니지먼트 소속으로 무신사 골프, 바자, 무신사 뷰티, 엘르 등에서 모델 활동을 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