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도전은 다시 시작된다”… 16강 진출에 축전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자신의 소셜미디어 계정을 통해 16강 진출 신화를 만든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을 축하하는 축전을 올렸다. 윤 대통령 SNS 캡처

윤석열 대통령이 3일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 진출을 축하하며 축전을 보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새벽 한국 대표팀이 포르투갈을 2대1로 제압하고 12년 만에 월드컵 16강 진출의 쾌거를 이루자 축전을 통해 “도전은 다시 시작된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16강 진출을 축하한다”고 전했다.

윤 대통령은 “선수 여러분, 감독과 코치진 여러분, 투지와 열정으로 국민들에게 큰 감동을 줬다”며 “그동안 준비한 잠재력을 마음껏 발휘하시라. 경기를 즐기시라”고 격려했다.

이어 “지금까지 그랬듯이 승패를 넘어 대한민국 축구의 가능성을 온 세상에 보여주길 기대한다”며 “저도 함께 응원하겠다. 파이팅”이라며 기뻐했다.

박성영 기자 ps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