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재명 당 대표 취임 100일 ‘尹정부 맹공’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5일 당 대표 취임 100일을 맞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날 이 대표는 "국민이 잠시 맡긴 권한을 민생이 아닌 야당 파괴에 남용한 건 국민이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면서 "윤석열 정부·여당에 경고한다. 국민과 역사를 두려워 하라"고 정부를 강하게 비난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전임 송영길·이낙연 대표 등이 취임 100일을 맞아 기자간담회를 연 것과 달리 최고위원회의 발언으로만 입장을 발표 했다.
본인을 향한 검찰의 전방위적 수사가 최고조에 이르는 상황인 만큼, 수사와 관련한 질의 응답을 피하기 위한 고육지책 아니냐는 해석도 나온다.

이한형 기자 goodlh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