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대구 달구벌신협, 2022년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 선정


대구 달구벌신협이 ‘2022년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으로 선정(사진)됐다.

5일 달구벌신협에 따르면 지역사회공헌 인정제는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 주관으로 지역사회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사회공헌활동을 모범적으로 실천하는 기업과 기관을 발굴해 그 공로를 인정해 주는 제도다.

달구벌신협은 올해 신협 어부바 멘토링 사업, 소상공인지원 거점 신협, 소상공인 어부바 플랜, 신협 아너스 클럽 사회공헌 지원사업, 신협 어부바 원어민 영어 교실 등 사회공헌활동 5대 프로젝트를 비롯해 전통시장 활성화 추진사업, 온(溫)세상 나눔 캠페인, 환경정화 캠페인 등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다.
대구 달구벌신협 사회공헌활동 모습. 달구벌신협 제공


장효윤 이사장은 “우리의 선한 활동이 이웃과 지역사회에 작은 기쁨과 행복을 줄 수 있었고 우리 마음도 함께 따뜻해졌다”며 “매년 지속적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나눔과 봉사의 실천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지역사회과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