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기업하기 좋은 도시, 포천’…맞춤형 지원·소통 강화

백영현 포천시장, 기업과 적극적인 소통 나서

백영현 포천시장이 경기섬유 원자재 센터에서 제작된 물품을 살펴보고 있다. 포천시 제공

경기 포천시가 지역경제의 주축이 되는 중소기업과 소통을 강화하고, 맞춤형 지원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나아가고 있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그간 포천시 특화산업인 섬유와 가구 산업, 식품기업 등 관내 기업 현장을 여러 차례 방문하며 관내 기업인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기업인과의 간담회를 통해 나온 기업 애로사항은 관련 부서와 함께 신속히 해결하겠다는 방침이다.

백 시장은 “현장을 찾아 기업이 겪고 있는 다양한 규제와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다양한 의견을 듣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힘쓰시는 기업인 여러분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포천시는 기업의 애로사항을 발굴·해소하고, 다양한 맞춤형 지원을 통해 관내 기업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경기섬유 원자재 센터를 방문한 백영현 포천시장이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포천시 제공

자금 문제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포천시중소기업육성자금 및 특례보증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약 100억원의 포천시 중소기업육성기금을 조성하고, 올해 66개 업체 83억 원의 중소기업육성자금과 특례보증을 지원했다.

시는 기업불편 해소사업 추진도 활발히 진행해 경기도 기업 SOS 평가에서 2년 연속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시는 계속해서 기업이 경영활동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열악한 기반시설을 정비하고, 노동·작업환경을 개선해 경영활동 증진에 나선다.

이 외에도 중소기업 종합지원대책본부를 조직해 기술과 자금융자 등 기업 맞춤형 지원을 제공하고 있으며, 기업의 요구사항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원스톱 회의를 운영하고 있다.
포천비즈니스센터 조감도. 포천시 제공

포천비즈니스센터도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다양한 분야의 기업지원서비스를 한 곳에서 총괄 지원한다. 군내면 용정리에 조성되는 포천비즈니스센터는 전시관과 세미나를 개최할 수 있는 컨벤션홀, 회의실, 기업지원 관계기관 업무시설 등이 갖춰져 종합적인 지원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을 위한 노력도 계속된다. 수출시장 개척을 위해 해외시장개척단을 운영하고, 수출용 홍보물 제작 지원, 세계 각국의 바이어를 만날 수 있는 G-FAIR KOREA 포천시관 운영 등 새로운 판로를 만들고 포천 기업을 널리 알리는 데 앞장서고 있다.

더불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지원시책 설명회 개최, 시책 안내서 제작, 디자인 개발 지원, 중소기업 개발생산판로 맞춤형 지원 등을 제공하고 있다.

백 시장은 “‘기업이 살아야 지역이 산다’는 말이 있다. 기업이 필요로 하는 맞춤형 지원을 통해 관내 기업의 경쟁력을 키우고, 함께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포천=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