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전기안전공사, 전기안전관리-손해보험 제도 연계 업무협약

지난 6일 서울 여의도 이룸센터에서 한국전기안전공사 박지현 사장(사진 우측), 산업통상자원부 박일준 차관(가운데), DB손해보험 이창수 부사장이 ‘전기안전관리제도·손해보험제도 연계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전기안전공사)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박지현)는 지난 6일, 산업통상자원부, DB손해보험과 ‘전기안전관리제도-손해보험제도 연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정부, 공공기관, 민간기업이 함께한 이번 업무협약에는 전기안심건물 인증사업과 손해보험 연계를 비롯해 국민 안심 생활공간 확보를 위한 상호협력, 전기안전관리 정보 공유 및 보험연계 정책수립, ESG경영 공동실천 등 상호협력의 내용을 담았다.

공사에서 실시 중인 ‘전기안심건물인증’은 국민 생활과 밀접한 아파트 등 공동주택의 입주민과 업무시설 근로자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건축물에 부여하는 인증제도다.

박지현 사장은 “전기안전관리와 보험연계 제도의 확대를 통해 건축물의 전기안전을 강화하여 전기재해는 감소시키고 보험료 할인으로 국민의 경제적 부담은 완화하는 등 시너지 효과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동희 기획위원 leedh@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