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학년도 수능 만점자 3명… “모두 이과 지망생”

한국교육과정평가원 채점 결과 발표

학부모들이 지난달 20일 서울 강남대성학원에서 열린 수능 가채점 및 입시설명회에서 배치표를 살펴보고 있다. 연합뉴스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에서 모든 영역 만점자는 3명으로 집계됐다. 만점자는 모두 과학탐구 영역을 선택한 이과 지망이었다.

이규민 한국교육과정평가원장은 8일 정부세종청사에서 2023학년도 수능 채점 결과 브리핑을 통해 “모든 영역 만점자는 총 3명”이라며 “재학생이 2명, 재수생이 1명”이라고 밝혔다. 또 “만점자 3명이 모두 과학탐구 영역을 선택한 학생”이라고 설명했다.

평가원의 만점자 기준은 국어, 수학, 탐구(2과목) 영역에서 모든 문제를 맞히고 절대평가인 영어, 한국사 영역에서 1등급을 획득한 응시생을 말한다. 수능은 지난달 17일 실시됐다. 만점자는 지난해 1명보다 올해 2명이 더 늘어났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