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삼성물산, 첫 여성 부사장 2명 포함 임원인사 단행

삼성물산 패션부문 박남영 부사장. 삼성물산

삼성물산이 여성 임원 2명을 부사장으로 승진 발령하는 등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삼성물산은 9일 2023년 정기 임원인사를 통해 부사장 8명, 상무 14명을 승진시켰다고 밝혔다. 상사부문에서 원광희·정호영 상무가 부사장으로 승진했고 건설 부문에서는 김명석·배준철·정호진 상무가 승진했다. 패션 부문에서는희진·박남영 상무, 리조트 부문 배택영 상무가 명단에 포함됐다. 상무 승진자는 상사부문에서 3명, 건설 부문에서 7명, 패션 부문에서 1명, 리조트 부문에서 3명이 나왔다.

삼성물산 건설부문 김명석 부사장. 삼성물산

패션 부문의 고희진·박남영 상무는 처음으로 여성 부사장 자리에 올랐다. 삼성물산 측은 “성과주의 인사 원칙을 바탕으로 탁월한 전문성과 풍부한 현장 경험을 보유한 차세대 리더군을 발탁했다”라며 “특히 처음으로 여성 부사장 2명을 승진 조치해 조직의 유연성과 다양성을 확보했다”라고 설명했다. 삼성물산은 조만간 조직개편과 보직인사를 확정해 발표한다는 계획이다.

이택현 기자 alle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