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일 거야”…설날 20대 친형 흉기 위협 고교생 체포


설 당일 가족들이 모인 자리에서 친형을 흉기로 위협한 고등학교 학생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도 부천 오정경찰서는 설 당일인 지난 22일 흉기를 들고 20대인 친형을 위협한 혐의(특수협박)로 고교생 A군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4일 밝혔다.

A군은 설 당일 오후 8시 10분쯤 부천 오정구 자택에서 친형 B씨를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 결과 A군은 B씨와 말다툼을 벌인 끝에 흉기를 들고는 “죽이겠다”고 위협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학생이라는 점을 감안해 A군을 부모에게 우선 인계했다. 경찰은 구체적인 범행 동기 등 사건 경위에 관해 조사할 방침이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