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중앙시장 상가 화재…“주민 수십명 대피” [포착]

점포 여러 곳 피해…인명 피해는 없어

28일 새벽 강릉시 금학동의 상가에서 불이나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강릉소방서 제공

28일 새벽 강원도 강릉시 중앙시장 인근 상가 건물에서 불이 나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47분쯤 강릉시 금학동의 한 상가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28일 새벽 강릉시 금학동의 상가에서 불이나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연합뉴스

28일 새벽 강릉시 금학동의 상가에서 불이나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강릉소방서 제공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장비 30대와 인원 120여명을 투입해 2시간 만인 오전 6시47분쯤 큰 불길을 잡고 오전 8시4분쯤 진화를 완료했다.

이 불로 인명 피해는 없으나 인근 아파트 주민 등 50여명이 대피하고, 점포 10여곳이 전소 또는 부분 피해를 본 것으로 파악됐다. 인근 주택 피해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새벽 불이난 강릉시 금학동의 상가에서 소방대원들이 잔불 정리작업을 하고 있다. 강릉소방서 제공

28일 새벽 불이난 강릉시 금학동의 상가에서 소방대원들이 잔불 정리작업을 하고 있다. 강릉소방서 제공

소방과 경찰은 정확한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