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檢출석 이재명 “무도한 독재정권 폭압에 당당히 맞서 싸워 이기겠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검찰 소환 조사를 위해 들어서며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위례 신도시·대장동 개발 비리 의혹과 관련해 검찰 조사에 출석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늘 이곳은 윤석열 검사 독재정권이 법치주의를, 그리고 헌정질서를 파괴한 현장이다. 윤석열 검사 독재정권이 정적 제거를 위해서 국가권력을 사유화한 최악의 현장”이라며 자신을 향한 검찰의 수사를 강하게 비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 앞에서 “이제 이 나라가 검사에 의한, 검사를 위한, 검사의 나라가 되어가고 있다”면서 “권력자와 가까우면 어떤 죄도 면해주고, 권력자에 대항하면 사법살인도 마다하지 않느냐”고 주장했다.

이어 “주어진 소명을 피하지 않고, 무도한 윤석열 검사 독재정권의 폭압에 맞서서 당당하게 싸워 이기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8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기 전 지지자에게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 대표는 “겨울이 아무리 깊고 길다 한들 봄을 이길 수는 없다”며 “아무리 권력이 크고 강하다 해도 국민을 이길 수는 없다”고 자신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이 대표는 또 검찰의 ‘2차 소환조사’에 제출할 서면 진술서를 공개하겠다고 밝히면서 “검찰의 주장이 얼마나 허황된지, 객관적 진실이 무엇인지 충분히 알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최승욱 조민아 기자 apples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