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디플 기아, 2군 리그서 전승 행진

LCK 제공

디플러스 기아가 2군 리그 전승 행진을 이어나갔다.

디플 기아는 30일 서울 중구 WDG e스포츠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 ‘LCK 챌린저스 리그(LCK CL)’ 정규 리그 경기에서 T1에 2대 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5전 전승(+7)을 기록해 단독 선두가 됐다. 패배한 T1은 4승1패(+5)가 돼 2위로 내려갔다.

2군 리그 양강 구도를 형성한 두 팀의 맞대결은 치열했다. 디플 기아가 먼저 한 세트를 따내자 T1도 회심의 픽 제이스를 뽑아 응수에 성공했다. 3세트 역시 치열한 접전 양상을 띠었지만, 디플 기아가 첫 드래곤 2개를 내준 뒤 후반에 힘을 주는 전략으로 승점을 따냈다.

광동 프릭스와 젠지의 맞대결에선 광동이 2대 1로 이겼다. 이 경기에서는 젠지가 광동의 루나미(루시안·나미) 조합 완성을 방해하기 위해 루시안을 뺏어온 뒤 미드라이너로 쓰는 파격수가 나왔다. 나미를 1픽으로 골랐던 광동은 고육지책으로 드레이븐과 나미를 바텀 듀오로 조합했다. 광동은 2승3패(-1)로 7위, 젠지는 0승5패(7)로 10위에 이름을 올렸다.

DRX는 리브 샌드박스에 2대 1로 승리해 3승2패(+1), 5위에 이름을 올렸다. 뒷심 싸움에서 DRX가 훨씬 앞섰다. 3세트 초반부터 공격적으로 나선 이들은 칼날부리 전투에서 완승을 기점 삼아 빠르게 스노우볼을 굴렸다. 드래곤을 모두 독식한 뒤 30분 만에 게임을 매듭지었다.

윤민섭 기자 fla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