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유승민, 전당대회 불출마 선언…“인내하며 때를 기다리겠다”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이 11일 오전 대구 아트파크에서 열린 대구·경북 언론인 모임 '아시아포럼21' 초청토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유승민 전 의원이 31일 국민의힘 전당대회 불출마를 선언했다.

나경원 전 의원에 이어 유 전 의원까지 출마를 접으면서 국민의힘 전당대회는 김기현·안철수 의원간의 ‘양강’ 대결로 치러질 전망이다.

유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당대표 선거에 출마하지 않겠다”면서 “충분히 생각했고, 아무 의미가 없다는 결론”이라고 밝혔다.

유 전 의원은 이어 “인내하면서 때를 기다리겠다”며 “오직 민심만 보고 새로운 길을 개척해 가겠다”고 설명했다.

유 전 의원은 그러면서 “폭정을 막고 민주공화정을 지키는 소명을 다하겠다”며 “우리 정치의 변화와 혁신을 원하시는 시민들과 함께 하겠다”고 강조했다.

유 전 의원은 지난해 말부터 전당대회 출마 여부를 고심해 왔다.

윤석열 대통령과 각을 세우면서 비윤(비윤석열)계 유력 당권주자로 거론됐었다.

정현수 기자 jukebox@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