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부영,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에 2억 기부

이희범 부영그룹 회장(왼쪽에서 세 번째)과 노관규 순천시장(네 번째)이 1일 전남 순천 장천동 순천시청에서 '2023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개최를 위한 기부금 전달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부영그룹 제공

부영그룹은 1일 전남 순천 장천동 순천시청에서 ‘2023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2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 박람회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국내에서 열리는 첫 번째 국제행사다.

이희범 부영그룹 회장은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이자 생태수도 순천의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성공 유치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창업주 이중근 회장은 2013년 순천만이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으로 지정되기까지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후원회장을 맡아 5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 이사장 노관규 순천시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도 선뜻 기부에 동참해주신 이중근 회장 등 부영그룹 여러분께 감사 말씀을 드린다”면서 “박람회가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강창욱 기자 kcw@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