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기초생활수급자·차상위계층 … 난방비 59만원 지원


정부가 난방 취약계층 대상 추가 지원 대책을 발표한 1일 서울 동작구의 한 주민센터를 찾은 시민들이 복지상담을 받고 있다.

전기 가스 요금 인상에 따른 난방비 폭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부담을 추가로 덜어주기 위해 정부가 모든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에 올 겨울 난방비로 59만2000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권현구 기자 stoweo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