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태백시, 대규모 공무원 채용 나선다


강원도 태백시가 올해 대규모 공무원 채용에 나선다.

시는 올해 자체 경력경쟁임용 시험에서 40명을 충원하고 강원도 공개채용에서 행정직 등 40명을 채용하는 등 총 80명의 지방공무원을 연내 확보할 계획이다.

지난 1월 1일 자 대대적인 조직개편으로 정원이 애초 665명에서 690명으로 25명이 증가했다. 하지만 육아 및 질병 휴직, 공로연수 파견 등으로 80명의 결원이 발생했다. 이는 업무의 공백 심화 및 직원들의 업무 과다로 행정 서비스에 영향을 줄 수 있어 공개 및 경력경쟁임용시험을 통해 빠르게 인력을 충원한다는 계획이다.

행정직 등 공개경쟁임용시험은 강원도 일정에 따라 실시된다. 시가 자체적으로 시행하는 경력경쟁임용시험은 간호 8급 4명을 채용한다. 또 사회복지 14명, 전산 1명, 공업 3명(일반기계 2명, 일반화공 1명), 농업 6명(일반농업 2명, 축산 4명), 보건 2명, 의료기술 1명, 환경(일반환경) 1명, 시설(지적) 1명, 방송통신 2명, 운전 2명, 시설관리 3명 등 36명은 9급으로 채용 예정이다.

경력경쟁임용시험 일정은 1월 31일부터 오는 2월 22일까지다. 공고 후 20일부터 22일까지 원서 접수를 한다. 3월 4일 필기시험을 실시한 후 3월 중순까지 임용등록 및 발령을 할 예정이다.

이상호 태백시장은 1일 “경력경쟁임용채용으로 사회복지, 기술직 등 실과의 사회복지 및 기술직 결원율이 100%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결원이 있는 직렬도 자체 시험을 시행해 행정 공백을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태백=서승진 기자 sjse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