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출·퇴근 편해진다” 마포구, ‘상암동∼강서구’ 8762번 버스 신설

평일 출·퇴근 시간대 운행
운행요금, 지선버스 요금과 동일

마포구청 블로그

상암동과 강서구를 잇는 출·퇴근 버스가 신설돼 이동에 불편을 겪었던 주민들의 고충이 해소될 전망이다.

서울 마포구는 1일 상암동 대중교통 개선을 위한 첫 단추로 상암동과 강서구를 잇는 8762번 버스 노선을 신설했다고 발표했다. 버스는 이날부터 첫 운행을 시작했다.

마포구청 블로그

신설된 8762번 버스의 운행구간은 디지털미디어시티역~상암초등학교~누리꿈스퀘어·MBC~상암월드컵파크 7단지~가양역이다.

운행 요금은 지선버스 요금과 동일하다. 운행 시간은 평일(토요일, 일요일 및 공휴일 미운행) 오전 6시 30분부터 오전 9시30분까지, 오후 5시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로 출·퇴근 시간대에 운행된다.

상암동은 그동안 서울 강남권과 강서권을 잇는 대중교통이 부족해 강남 및 강서 등으로 출·퇴근하거나 이동하는 주민들의 고충이 컸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이번 버스 노선 신설로 강서권뿐만 아니라 지하철 9호선과 연결되는 강남권으로의 접근성이 향상돼 상암동 주민들의 불편이 조금이나마 해소될 것”이라 밝혔다.

이지민 인턴기자 onlinenews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