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건희 여사, ‘수어’로 “안녕하세요” 인사…수어의 날 기념식 참석

김건희 여사가 3일 서울 용산구 백범 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제3회 한국수어의 날 기념식에 입장하며 수어로 "안녕하세요"라고 인사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김건희 여사는 3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개최된 제3회 한국수어의 날 기념식에 참석했다.

김 여사는 기념식장에 입장하면서 “안녕하세요”를 수어로 표현하며 농인 한 분 한 분과 인사를 나눴다고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이 서면브리핑으로 전했다.

김 여사는 직접 수어로 “안녕하세요. 한국수어의 날을 축하합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저의 수어 선생님이 제일 처음 배운 언어는 수어라고 한다”며 “여러분들의 손은 서로를 이어주는 목소리”라고 말했다.

김 여사는 또 “그 목소리가 어디서나 더 잘 보이도록 제가 손을 잡아드리겠다”고 강조했다.

김건희 여사가 3일 서울 용산구 백범 김구기념관에서 열린 제3회 한국수어의 날 기념식에 입장하며 수어로 "안녕하세요"라고 인사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한국수어의 날은 농인들의 수어 사용 권리를 드높이고 수어에 대한 국민의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2021년 법정 기념일로 지정됐다는 게 대통령실 설명이다. 정부는 다음 주 농인 가족에 대한 맞춤형 교육개발을 포함한 ‘제2차 한국수어발전기본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상헌 기자 kmpape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