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정기명 여수시장, ‘고향사랑기부제’ 동참…자매결연 도시 기부

고향사랑기부제 확산

시민들 동참 분위기 조성 기대

정기명 여수시장이 6일 오전 농협은행 여수시청출장소를 찾아 자매결연 도시 7개 시군에 고향사랑기부금을 기탁했다. 여수시 제공

정기명 전남 여수시장이 고향사랑기부제 확산과 시민들 동참 분위기 조성을 위해 ‘고향사랑기부제 동참’에 나섰다.

정 시장은 6일 오전 농협은행 여수시청출장소를 찾아 자매결연 도시인 ▲통영시 ▲속초시 ▲아산시 ▲울주군 ▲영덕군 ▲군산시 ▲남해군 등 7개 시군에 고향사랑기부금을 기탁했다.

정기명 시장은 “올해 처음 시행되는 고향사랑기부제가 자매결연 도시에 성공적으로 안착되길 바라며, 이번 기부로 자매결연 도시 간 우호적인 협력을 증진시키고 상생 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속초시와 영덕군은 지난 1월 여수시에 먼저 기부금을 기탁해 상호 기부하는 의미를 전달했다.

시는 자매결연 도시와 함께 출향인과 시민들에게 보내는 소식지에 고향사랑기부제를 상호 홍보하는 등 제도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고향사랑기부제’는 개인이 주소지를 제외한 고향 지방자치단체에 연간 500만원 이내의 금액을 기부하면 세액공제와 함께 기부금액의 30% 이내의 답례품을 받을 수 있는 제도다.

여수시는 답례품으로 여수사랑상품권, 갓김치 등 17종 50여개의 다양한 품목을 준비하고 있다.

여수=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