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정부, 지진 피해 튀르키예에 “적극적 지원”


박진 외교부 장관이 7일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튀르키예 지진피해 지원 관련 민관합동 해외 긴급구호 협의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날 정부는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튀르키예에 500만불의 인도적 지원과 함께 탐색구조팀이 중심이 된 해외 긴급구호대 파견을 논의했다.

최현규 기자 frosted@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