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재명 “이상민 탄핵, 尹정권 비상식·무책임 바로잡는 첫걸음”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8일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탄핵안 처리와 관련해 “이번 탄핵안은 끔찍한 (이태원) 참사 앞에서도 반성하지 않는 윤석열 정권의 비상식과 무책임을 바로잡는 첫걸음”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국회는 오늘 헌법 정신에 따라서 이상민 장관 탄핵안을 처리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파면돼야 마땅할 주무장관을 지금까지 그 자리에 둔 것만으로도 이 정권은 입이 열 개라도 할 말이 없다”며 “참사 책임을 부정하기 위해 국민과 맞서는 것은 당랑거철(螳螂拒轍·사마귀가 수레바퀴를 막는다)에 다름 아니다”고 주장했다.

이어 “대통령은 국민과 유족에게 석고대죄하는 자세로 사과해야 한다”며 “정부·여당은 상식과 양심을 외면하는 독선을 접고 주권자의 명령에 귀 기울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동환 기자 hu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