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BNK경남은행, ‘수출서류 발송정보 고객통지서비스’

영업점 별도 요청 없이 자동 서류 발송
서류발송 확인, 수입업체 전달 불편 없애


BNK경남은행은 수출업체가 무역 관련 서류의 발송정보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는 ‘수출서류 발송정보 고객통지서비스’를 한다고 9일 밝혔다.

종전에는 국내 수출업체가 매입, 추심 등 수출업무를 위해 관련 서류를 은행에 제출할 경우 직접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유선 통화로 서류발송정보를 확인해 수입업체에 전달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그러나 이번 수출서류 발송정보 고객통지서비스 시행에 따라 영업점에 별도 요청 없이 자동으로 서류 발송정보를 받을 수 있게 됐다.

또 은행에 접수된 수출서류가 해외로 발송될 경우 발송일자, 운송장 번호 등 발송정보가 문자메시지 또는 이메일로 자동 통지되며 해당 메시지를 통해 서류의 현재 위치도 손쉽게 확인 가능하다.

수출서류 발송정보 고객통지 서비스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BNK경남은행 전 영업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영미 외환사업부장은 “수출서류 해외 발송정보를 문자나 이메일로 즉시 받을 수 있어 고객 업무 편의성이 크게 증대될 것으로 기대 된다”며 “보다 편리해진 수출서류 발송정보 고객통지서비스를 많은 고객들이 이용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올해 외환 주요 사업을 ‘수출환어음매입 증대 및 수출입 유관 기관을 활용한 신규업체 유치’로 선정하고 적극적으로 수출입 마케팅을 확대할 계획이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