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ESG 가치 담은 투자보고서 발간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가 지난해 연간 투자 활동과 ESG 우수사례를 정리한 ‘2022 임팩트 리포트’를 발간했다.

지난해 첫 임팩트 리포트를 선보인 이후 2번째다. 9일 스마일게이트 측은 “투자가 창출하는 사회적 가치를 찾고 그 영향력을 확산하겠다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리포트에는 투자와 펀드레이징 등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의 2022년 연간 활동 면면을 담겼다. 리포트에 따르면 지난해 총 투자기업은 83개사로 직전 연도 대비 10% 이상 증가했다. 업력 2년 이하의 초기기업이 54개사에 달해 초기투자 비중이 전체의 절반을 상회했다.

투자가 진행된 기업을 대상으로 환경 및 사회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임팩트 레벨’을 측정한 결과 전체의 약 25%인 21개사가 매우 높은 수준을 나타낸 것으로 집계됐다고 게임사 측은 설명했다. 특히 주요 임팩트 지표 가운데 ‘자원의 효율적인 관리’를 돕는 서비스가 큰 비중을 차지했다.

지난해 8개의 벤처펀드를 결성하며 총 1440억 원의 투자 재원을 새롭게 확보한 것도 주목할 만하다. 특히 모태펀드의 첫 ESG계정을 따내며 조성한 ‘IBK-스마일게이트ESG펀드1호’도 본격적인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스마일게이트 그룹의 지주사인 스마일게이트홀딩스도 이번 펀드의 주요 출자자로 참여한다.

남기문 스마일게이트인베스트먼트 대표는 “지속 가능한 성장에 투자하는 VC로서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는 사업모델, 다양한 위기에 대처하는 역량을 지닌 스타트업을 계속해서 돕고 그 성과를 알려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