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고양시, 하수도공기업 경영평가 ‘우수’ 등급 달성

대응전략 TF팀 구성해 최우수 등급 획득 추진


경기 고양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2022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기초하수도 부문에서 우수 등급인 ‘나’ 등급을 받았다고 9일 밝혔다.

지방공기업 경영평가는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257개 지방공기업을 대상으로 실시된다. 공사·공단·광역하수도 163개 기관은 행안부가, 기초하수도 94개 기관은 각 도에서 평가한다.

특히 2022년 경영평가에서는 처음으로 국제적 흐름과 정부의 ESG 요소를 평가항목에 반영하고 코로나19 영향도를 고려한 평가방법이 도입됐다. 평가 항목은 3개 분야, 18개 세부지표(세부지표당 2~6개 평가항목)로 구성되며 평가 결과에 따라 가, 나, 다, 라, 마 등급으로 나뉜다.

고양시는 윤리경영, 재난·안전관리, 하수처리 품질관리 및 품질공개 항목에서 매우 우수한 평가를 받고 하수도 분야 모든 영역에서 좋은 성과를 보였지만 요금 현실화 부분에서는 다소 미흡한 평가를 받았다.

시는 다음 평가에서는 최우수 등급인 ‘가’ 등급 달성을 위해 경영평가 대응전략 TF팀을 운영할 계획이다. 하수행정과 및 4개 수질복원센터 지표 담당자로 구성되는 TF팀은 2022년 평가지표별 결과 공유, 평가지표 세부 검토, 하수도 분야 전문가 자문을 통해 2024년 이뤄지는 경영평가를 철저하게 준비한다.

이동환 고양시장은 “공기업 경영평가에서 우수 등급을 받은 것은 고양시가 윤리·인권 경영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고 있음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하수처리시설 및 하수관로 정비에 선제적 투자와 안정적인 관리를 통해 수질을 개선하고 시민에게 질 좋은 공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