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KT 1승 추가… CL 정규 시즌 1위 유력

DRX와의 최종전서 한 세트만 따도 1위 확정
브리온은 광동에 2대 0 완승


KT 챌린저스가 1승을 추가하며 선두 자리를 굳혔다.

KT 챌린저스(2군) 팀은 14일 서울 중구 WDG e스포츠 스튜디오에서 열린 ‘2023 LCK 챌린저스 리그’ 스프링 시즌 정규 리그 2라운드 경기에서 한화생명e스포츠 2군을 상대로 세트스코어 2대 1 승리를 거뒀다.

전날 디플러스 기아(DK)가 DRX에 지면서 KT는 정규 시즌 1위가 유력해졌다. DRX와의 마지막 경기에서 한 세트만 이겨도 1위를 확정한다. 다만 0대 2로 패할 경우 KT와 DRX가 승수·세트득실에서 동률이 되는데, 승자승 원칙에 따라 DRX가 1위에 오른다.

첫 세트를 가볍게 이긴 KT는 다음 세트에서 초반 라인전 단계에서 크게 무너지며 세트 동률을 허용했다. 마지막 세트에서 KT는 아펠리오스-빅토르로 이어지는 딜러 라인을 폭발적으로 성장시키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최하위 브리온은 이날 광동을 잡고 2승을 신고했다. 이들은 레드, 블루 진영에서 차례로 승리를 거머쥐며 감격의 첫 오프라인 대회 승리를 맛봤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