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LCK 결승전, 잠실 실내체육관서 개최

LCK 제공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 스프링 시즌 결승전이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LCK는 오는 4월 8일과 9일 이틀간 서울 송파구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23 LCK 스프링 시즌 플레이오프 최종전(4라운드)과 결승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LCK 결승전이 열리는 건 2019년 스프링 시즌 이후 처음이다.

올해 플레이오프는 기존과 동일하게 정규 리그 6위까지 참여하지만, 최초로 더블 엘리미네이션 방식으로 진행된다. 정규 리그 1, 2위는 플레이오프 2라운드로 직행하며 1라운드를 통과한 2개 팀과 함께 승자조, 패자조로 나뉘어 결승 진출을 위한 더블 엘리 대결을 펼친다.

김태균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차세대 핵심 문화사업인 게임산업과 e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e스포츠 미래 인재 양성과 중소 게임기업 육성에 투자와 지원을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윤민섭 기자 fla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