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기시다 총리 트위터 인용한 尹 “한일관계 새 출발 뜻 깊어”

트위터 통해 한일정상회담 평가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한일정상회담과 관련해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가장 가까운 이웃국가인 양국 국민께 한일관계의 새로운 출발을 알려드리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12년 만에 일본을 방문해 기시다 총리와 회담을 가졌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미래세대를 위해 더욱 밝은 양국관계를 만들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나가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윤 대통령은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트윗도 인용했다.


기시다 총리는 트위터를 통해 “한국의 윤 대통령과 함께 한일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로 했다. ‘셔틀외교’를 재개하자는 데도 의견이 일치했다”며 “현재 전략환경 속에서 한일관계 강화는 급선무”라고 남겼다. 기시다 총리는 전날 만찬을 마친 뒤 작성한 것으로 보인다.

기시다 총리는 트위터에 양국 정상을 맞이하는 일본 자위대 의장대 사열 장면과 양국 정상이 회담하는 장면 등이 담긴 49초의 짧은 영상도 함께 올렸다.

김판 기자 pa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