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일가족 5명 숨진 채 발견…“가장이 살해 추정”


인천에서 일가족 5명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8일 인천 미추홀 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37분쯤 인천시 미추홀구 한 빌라에서 “사람이 쓰러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과 소방당국은 집 안에서 A씨를 포함한 일가족 5명이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다.

이들의 친척이 가족과 연락이 닿지 않아 집을 방문했다가 일가족이 쓰러져 있는 것을 보고 신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 등은 부모와 자녀 관계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아버지 A씨가 자녀 3명과 아내를 흉기로 살해한 후 자신도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며, A씨 등 5명의 시신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부검을 의뢰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 감식을 진행하고 있다”며 “숨진 일가족의 신원과 사망 원인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청소년 모바일 상담 ‘다 들어줄 개’ 어플, 카카오톡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노혜진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