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이 그린 일장기, 다같이 걸까요?”…‘맘카페’ 발칵

작성자 “아파트 전 세대 창문에 다 걸면 어떻겠냐고 딸이 그러네요”
지난 3·1절에도 세종시 한 아파트에서 주민이 일장기 내걸어 논란

맘카페 ‘일산아지매’에 지난 18일 오전 9시28분쯤 올라온 게시글 속 그림.

최근 경기도 고양시의 한 온라인 맘카페에 어린이가 그린 것으로 추정되는 일장기 그림이 올라와 많은 이들의 공분을 샀다. 사람들은 지난 3·1절에도 세종시의 한 아파트에서 주민이 일장기를 내건 사건을 언급하며 해당 글의 게시자를 강하게 비난하고 있다.

고양시의 대표적 맘 카페인 ‘일산아지매’에 지난 18일 오전 9시28분쯤 어린이가 그린 것으로 보이는 어설픈 일장기 그림의 게시글이 게재됐다. 해당 글에는 일장기가 포함된 만국기 사진도 함께 올라왔다. 아울러 글을 쓴 작성자는 “우리집 딸이 (중략) 일산 아파트 전 세대가 이걸로 창문에 다 걸어두면 어떻겠냐고 그러네요”라는 말을 덧붙여 논란을 가중시켰다.

한 카페 회원은 해당 글 밑에 “글 하나로 보는 모든 이들이 스트레스를 받는다. 이런 건 ‘강제탈퇴’ 못 시키나”라고 분노했다. 다른 회원들은 “게시글을 보고 손이 떨렸다” “일본인 아니냐. 일본 커뮤니티로 가시라” “욕을 먹기 위해 의도적으로 쓴 글 같다” 등의 비난을 쏟아냈다.

현재 해당 게시글은 삭제된 상태다. 하지만 게시글이 사라진 뒤에도 작성자의 글을 지적하는 많은 댓글이 달리면서 글 조회수는 계속 올라가고 있다.

한편 세종시 주민들은 지난 3·1절 한 주민이 아파트에 일장기를 게양한 것에 대한 항의 표시로 3월 한 달간 태극기 달기 운동을 벌이고 있다.

나경연 기자 contest@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