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부산 도시재생 사업 10년간의 기록’…뉴딜 백서 출간

부산시가 공개한 2030 부산도시기본계획. 부산시 제공

부산시도시재생지원센터는 부산의 도시재생 사업 현황을 정리한 백서를 출간했다고 19일 밝혔다. 부산에서 도시재생 관련 종합서가 발간된 건 이번이 처음이다.

부산지역 31곳에서 진행한 도시재생사업의 추진 성과와 배경을 정리한 ‘2022 부산도시재생(뉴딜) 백서’는 2014년 국토교통부 도시재생 선도사업을 비롯한 10년간의 역사를 한 권으로 집약했다.

백서는 거점시설 등 하드웨어 사업 추진 성과와 민간 협업, 창업 특화, 지역문화 유산활용, 빈집 재생 등 분야별 우수사례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정리했고, 지역주민이 참여한 활동사진 등도 담았다. 또 사업추진 팁을 비롯해 도시재생사업의 향후 과제를 수록해 미래 도시재생 사업 수립에 도움이 될 수 있게 구성했다.

2022 부산도시재생 백서는 전자책으로 제작했다. 백서는 도시재생지원센터 누리집이나 부산시도시재생종합정보관리시스템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황영우 부산도시재생지원센터 원장은 “부산시 도시재생사업의 성과를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추후 신규 사업 계획과 정책 수립에 참고 자료로 활용하는 것은 물론이고 시민에게도 알리고자 기획했다”고 전했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