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내일부터 대중교통 안에서 마스크 벗는다

19일 지하철 1호선 서울역 승강장의 전광판에서 마스크 착용 자율화 관련 뉴스가 표시되고 있다.

대중교통과 마트 내 약국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 조치 해제를 하루 앞둔 19일 지하철 1호선 서울역 승강장의 전광판에서 관련 뉴스가 표시되고 있다.


19일 서울역버스종합환승센터에서 한 시민이 마스크를 턱에 걸친 채 버스에 탑승하고 있다.

20일부터는 버스, 지하철, 택시 등 대중교통과 마트 내 약국에서 마스크 착용이 자율화된다.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는 중앙정부 차원의 마스크 착용 의무가 생긴 2020년 10월 이후 약 2년 5개월 만이다.


19일 지하철 1호선 서울역 승강장의 전광판에 코로나19 확진자 숫자가 표시되고 있다.

19일 서울역 입구에 마스크가 떨어져 있다.

병원 등 의료기관과 일반 약국, 요양병원·장기요양기관, 정신건강증진시설, 입소형 장애인복지시설 등 감염 취약 시설의 경우 마스크 착용 의무가 유지된다.

이한결 기자 alwayssa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