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강수현 양주시장, 전통시장 홍보 위해 덕정오일장 방문

강수현 양주시장이 지난 17일 시 SNS 캐릭터 별산이와 덕정오일장에서 판매 중인 상품을 바라보고 있다. 양주시 제공

경기 양주시는 지난 17일 강수현 양주시장이 덕정오일장을 방문해 민생경기를 체감하고 시장을 찾은 시민, 상인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강 시장의 덕정오일장 방문은 현장 속으로 찾아가는 소통행정의 일환으로 고물가, 경기침체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장 상인들의 고충과 애환을 청취하고 알뜰한 장보기를 할 수 있는 지역 전통시장 홍보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강 시장은 양주시 SNS 캐릭터 별산이와 함께 ‘별산이랑 시장 간다’는 콘셉트로 홍보 영상을 촬영하며 매월 2일과 7일 열리는 덕정오일장 이용과 우리지역 농특산물 구매를 적극 독려했다.
강수현 양주시장이 지난 17일 덕정오일장 상인과 악수를 하며 활짝 웃고 있다. 양주시 제공

또한 시 직원들에게 전달할 간식으로 꽈배기를 직접 구매하며 시민 눈높이에서 장바구니 물가를 체감하고, 상인들로부터 시장 내외부 주차문제, 물가상승에 따른 고충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며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나눴다.

강 시장은 “민심이 모이고 사람 사는 냄새가 물씬 풍기는 삶의 현장이 바로 재래시장이라고 생각한다”며 “조선시대부터 시작된 유서깊은 덕정오일장을 찾아 시장 방문객, 상인과 허심탄회하고 소통하며 시장 특유의 활기차고 정겨운 분위기를 느끼는 시간을 가졌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대폭 상승한 물가로 시민과 상인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라며 “오일장이 자리한 덕정 원도심의 재활성화를 도모하는 덕정도시재생 뉴딜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해 재래시장과 골목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덧붙였다.

양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