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송도 워터프런트 1-3단계 친수공간 조성 본격화

송도 워터프런트 1-3단계 위치도. 인천경제청 제공

송도 워터프런트 1-3단계의 친수 공간 조성이 본격 추진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송도국제도시 11-1공구 기반시설 건설공사를 통해 추진하고 있는 워터프런트 1-3단계와 관련해 올해 상반기 유수지 친수공간 조성 설계 용역을 발주, 전문가 자문과 주민의견 수렴 등을 거쳐 내년 상반기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지난 2021년 8월 착공돼 20%가량 진행된 유수지와 수로, 옹벽 보도 등 송도 11-1공구 기반시설 건설공사와 워터프런트 1-3단계를 병행 추진, 사업기간을 단축해 도시와 물이 어우러진 수변 친수 공간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다.

이에 따라 송도 11-1공구 기반시설 건설공사는 2025년 10월에 완료된다. 워터프런트 1-3단계는 내년에 착수, 오는 2026년 상반기에 완료될 예정이다.

송도 워터프런트 조성은 수로와 유수지 21.2㎞를 ‘ㅁ’자 형태로 연결, 조위차(간조와 만조의 해수면 차이)를 이용한 해수의 순환 체계를 구축해 수질을 개선하고 집중 호우 시 유수지 용량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조성된 수로와 호수를 활용,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해양 생태도시 건설과 관광 산업 활성화를 목표로 단계별로 추진되고 있다.

사업비 790억원이 투입된 1-1단계는 지난해 6월 준공됐다. 1-2단계는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건설기술 심의 등 행정절차를 거쳐 오는 8월쯤 착공, 2026년 준공될 계획이다.

아울러 2단계 사업은 내년까지 기본구상(안) 수립 및 개발계획 변경, 기본설계 등을 거쳐 오는 2025년 기술제안 공사입찰 방식으로 착공, 2027년까지 마무리할 방침이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이번 용역 발주는 친수 공간 조성을 통해 인천경제자유구역을 사람과 자연이 함께 하는 고품격 도시로 만들기 위한 것”이라며 “주민 삶의 질을 높이고 국제적인 명소로 태어날 수 있도록 송도 워터프런트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인천=김민 기자 ki84@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