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신세계 정용진 부회장 연봉 36억1500만원

총수 일가 지난해 연봉 총액 164억9100만원

정용진 부회장. 신세계그룹 제공

신세계그룹 총수 일가가 지난해 급여와 상여 등으로 받은 보수는 총 164억9100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이마트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은 지난해 이마트에서 급여 19억4000만원, 상여 16억7500만원 등 총 36억1500만원을 받았다. 정 부회장의 연봉은 2021년 38억9100만원보다는 2억7600만원 줄었다.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은 지난해 신세계에서 총 35억800만원을 받았다. 정 부회장과 정 총괄사장의 모친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지난해 신세계에서 14억9900만원, 이마트에서 31억8500만원 등 총 46억8400만원을 받았다. 이 회장의 남편인 정재은 신세계그룹 명예회장도 이 회장과 같은 금액을 수령했다.

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