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충남도, 한국타이어 금산공장 긴급 화재 안전조사 실시

충남도 등 관계기관이 22일 한국타이어 금산공장에서 긴급 화재 안전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충남도 제공

지난 13일 한국타이어 대전공장에서 대형 화재가 발생함에 따라 충남도가 22일 관계기관과 함께 한국타이어 금산공장에 대한 긴급 화재 안전조사를 실시했다.

합동 조사에는 도와 소방, 민간 건축사회, 전기·가스안전공사 등이 참여했다. 조사반은 타이어 가공 공장, 보관 창고의 화재 취약 요인 등을 집중적으로 확인했다.

주요 점검 사항은 기계설비 안전, 전기배선·누전차단기 등 전기시설, 화재 대비 소방시설 및 피난·대피로의 유지관리 실태 등이다.

조원갑 충남도 자치안전실장은 “공장 내 재난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해 대형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금산=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