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친구와 말다툼하다 흉기 휘둘러 살해한 고교생 구속기소


친구와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로 살해한 고등학생이 구속상태로 재판에 넘겨졌다.

대전지검 서산지청은 살인 혐의로 고등학생 A군(17)을 구속기소했다고 22일 밝혔다.

A군은 지난달 26일 오전 7시30분쯤 충남 서산시에 위치한 자신의 집 앞으로 찾아 온 친구 B군과 말다툼을 하다 흉기를 휘둘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군은 범행 직후 119에 직접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앞서 오전 5시쯤에도 다른 친구들과 함께 서산의 한 술집에서 술을 마시면서 다퉜던 것으로 조사됐다.

A군은 조사 당시 “B군이 나를 무시한다는 생각에 화가 나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피의자 휴대전화에서 중요 증거를 신속히 확보하고 송치 후에도 보완수사를 통해 살인의 고의를 규명했다”며 “기소 후에도 죄에 상응하는 형이 선고되도록 공소유지에 만전을 기하는 한편 청소년 범죄 예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산=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