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박성식 제7대 칠곡경북대병원장 취임식 개최


칠곡경북대학교병원은 22일 제7대 병원장인 박성식(사진) 신임 병원장의 취임식을 진행했다. 취임식에는 경북대학교병원장, 경북대학교 의과대학장, 경북대학교 치과병원장 등이 참석했다.

박성식 병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우리 병원은 12년이라는 비교적 짧은 기간 동안 눈부신 성장을 이뤄냈고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직원들이 하나가 돼 지역의 컨트롤 타워역할을 잘 수행했다”며 “지금까지는 코로나19로 인해 미진한 부분의 진료공백이 있었으나 앞으로는 1300병상의 하드웨어에 걸맞게 지역민의 건강을 위해 모든 진료가 활발히 이뤄 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성식 병원장은 경북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1997년부터 현재까지 경북대학교병원 마취통증의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2011~2015년 칠곡경북대병원 수술센터장, 2013~2015년 칠곡경북대병원 기획조정실장, 2015~2019년 경북대학교병원 수술실장 및 마취통증의학과 과장, 2020년부터 경북대학교병원 교육수련실장을 맡았다. 칠곡경북대학교병원장 임기는 2025년 3월 4일까지 2년이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