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1억5300만원’…삼전·하이닉스보다 평균 연봉 높은 이곳

삼성전자 1억3500만원·SK하이닉스 1억3385만원

국민일보 자료사진

SK이노베이션 지난해 직원 평균 연봉이 1억5000만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SK이노베이션이 22일 공시한 사업보고서를 보면 지난해 직원 한 사람당 평균 급여액으로 1억5300만원을 받았다.

2021년보다 62.8% 오른 수준으로 삼성전자(1억3500만원)·SK하이닉스(1억3385만원)보다 많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해 고유가와 석유 제품 수출 물량 증가 등에 힘입어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역대 최대치를 달성했다.

최고경영자(CEO)인 김준 부회장은 지난해 보수로 총 39억8900만원을 받았다.

이는 급여 20억원, 상여 19억8300만원, 기타 근로소득 600만원을 합한 금액이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