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석 “경비원 무시한 적 없다, 법적 조치 준비 중”

배우 유연석. 뉴시스

배우 유연석이 경비원을 무시했다는 의혹에 대해 강하게 부인하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유연석 소속사 킹콩바이스타쉽은 22일 보도자료를 내고 “배우에게 사실을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은 전혀 사실무근임을 확인했다”며 “게시글 작성자를 상대로 허위 사실 적시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형사 고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연석 측은 현재 변호사 선임을 마친 상태로, 법적 대응 절차를 준비하고 있다고 소속사는 설명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지난 21일 ‘배우 유연석님의 인성은 사람 바이 사람인가 봅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 글의 작성자는 자신의 아버지가 6∼7년 전 유연석이 살고 있는 아파트 경비원으로 일했다면서 “어느 날 아버지가 유연석에게 말을 걸었다가 삿대질을 당하는 등 무시를 당했고, 모멸감을 느껴 경비 일을 그만뒀다”고 주장했다.

영화 ‘올드보이’로 데뷔한 유연석은 드라마 ‘응답하라 1994’ ‘슬기로운 의사생활’ ‘수리남’ 등에 출연했으며 지난 1일 개봉한 영화 ‘멍뭉이’ 주연을 맡았다.

김승연 기자 kit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