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캐나다에도 파리바게뜨 생긴다

SPC, 토론토에 캐나다 1호점 개점


SPC는 캐나다 토론토에 파리바게뜨 1호점을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토론토 중심상권인 영 스트리트에 있는 캐나다 가맹1호점 ‘영앤셰퍼드 점’은 영 쇼핑센터 1층에 214㎡·20석 규모로 전날(현지시간) 개점했다. 캐나다는 파리바게뜨가 매장을 연 10번째 해외국가다. 파리바게뜨는 캐나다에 올해 안으로 매장 7개를 추가로 열 계획이다.

2030년까지 미국, 캐나다 등 북미 지역에 1000개 이상의 점포를 열겠다는 목표다. 캐나다는 프랜차이즈 산업 규모가 미국에 이어 세계 2위인 시장으로 알려져 있다. 허진수 SPC그룹 글로벌BU장 겸 파리크라상 사장은 “9조 달러에 이르는 세계 식품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글로벌 사업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정한 기자 jh@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