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하이트진로 물의 날 맞아 제주도 표선해변 환경 정화

하이트진로 제주지점 임직원들은 지난 22일 '세계 물의 날'을 맞아 제주도 서귀포시 표선면의 표선해변에서 직접 쓰레기를 수거했다. 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는 지난 22일 ‘세계 물의 날’을 맞아 제주도 서귀포시 표선면에 위치한 표선해변 일대에서 환경 정화활동을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하이트진로 제주지점 임직원들이 직접 나서 표선해변의 쓰레기를 총 220㎏ 수거했다. 이날 수거된 쓰레기 정보는 향후 국내 해변 폐기물 수집 데이터로 활용된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2020년 표선해변을 반려해변으로 선정해 올해로 4년째 표선해변 정화활동을 하고 있다. 반려해변은 정부가 추진하는 친환경 사업의 하나로, 해양 쓰레기 절감을 위해 기업이나 단체가 특정 해변을 반려동물처럼 가꾸고 돌보는 활동이다. 하이트진로는 올해는 분기별 1회 정화활동과 함께 표선해변을 알리기 위한 소비자 이벤트와 해양 환경보호 인식 확대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다.

구정하 기자 g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