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주 ‘천년 신라왕경’ 디지털 복원

엔씨소프트-경북연구원 MOU
아트 이노베이션 센터 산하 스캔 스튜디오서 디지털 콘텐츠 제작 지원


경북 경주의 신라왕경을 디지털로 복원하는 작업이 추진된다.

게임사 엔씨소프트는 ‘천년 신라왕경’의 디지털 복원을 위해 경북연구원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엔씨소프트 판교 R&D센터에서 지난 23일 진행한 업무협약식에는 최형근 엔씨소프트 아트 이노베이션 센터장, 장현영 정책협력센터장, 경북연구원 유철균 원장 등이 참여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엔씨소프트와 경북연구원은 ▲스토리 기반 신라왕경 디지털 콘텐츠 제작·전시 체험 ▲3D 콘텐츠 기술을 활용한 권역별 AR·VR콘텐츠 제작 ▲공동 관심분야에 대한 연구 등 다방면의 협력을 추진한다.

엔씨의 ‘아트 이노베이션 센터’ 산하 ‘스캔 스튜디오’에서 디지털 콘텐츠 제작 등 관련 기술을 지원한다.

최형근 센터장은 “엔씨소프트의 고도화된 비주얼 기술력을 신라왕경 디지털 복원에 사용하게 되어 기쁘다”며 “꾸준한 R&D로 발전시킨 기술을 통해 사회적으로 의미있는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