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수본부장에 우종수 경기남부청장 내정…내일 발표

우종수 경기남부경찰청장. 경기남부경찰청 제공.

제2대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장으로 우종수(55) 경기남부경찰청장이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대통령실은 이같은 인선 결과를 오는 27일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26일 경찰 등에 따르면 경찰청은 차기 국수본부장을 내부 인사 가운데 선발하기로 하고 최근 우 청장을 대통령실에 추천했다.

우 청장은 일선 수사부서 경험을 두루 갖춘 수사 전문가로 꼽힌다. 행정고시(38회) 특채로 1999년 경찰에 입직한 뒤 서울 용산경찰서장, 경찰청 인사담당관, 행정안전부 치안정책관, 서울경찰청 수사부장, 경찰청 과학수사관리관, 경기북부경찰청장, 경찰청 형사국장 등을 지냈다.

주러시아 대사관 주재관도 지냈으며, 서울경찰청 수사부장이던 2018년에는 ‘드루킹 댓글 여론조작’ 수사를 지휘했다.

앞서 국수본부장에 임명된 정 변호사가 지난달 24일 아들 학교 폭력 문제로 사의를 표명하면서 한 달 만에 이뤄진 경찰 내부 발탁이다.

현행 ‘국가경찰과 자치경찰의 조직 및 운영에 관한 법률’(경찰법)은 경찰 내부 인사 선발 또는 외부 공모를 통해 국수본부장을 임명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나경연 기자 contest@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