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NH농협생명, 인력난 겪는 화훼 농가 찾아 일손 도와


윤해진 NH농협생명 대표(사진) 등 임직원 40여명이 인력난을 겪는 화훼 농가를 찾아 일손을 도왔다.

27일 NH농협생명에 따르면 윤 대표 등은 지난 24일 경기 여주시 화훼 농가를 찾아 잡초를 제거하는 등 환경을 정리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활동은 ‘함께하는 마을’이라는 이름의 NH농협생명 도농 교류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실시됐다.

NH농협생명은 함께하는 마을을 비롯해 범 NH 연계 일손 돕기, 농산물 구매 및 나눔 행사, 농촌 순회 진료 등 농업인과 지역 사회를 위한 사회 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윤 대표는 “NH농협생명 뿌리가 농촌에 있는 만큼 농가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업과 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진욱 기자 reali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