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창원 오피스텔 공사 현장서 60대 근로자 추락 사망


경남 창원시 한 오피스텔 공사 현장에서 60대 근로자가 추락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27일 오전 9시20분쯤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의 한 오피스텔 공사 현장 6층에서 작업 중이던 60대 A씨가 높이 약 18m 아래로 추락하는 사고로 머리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경찰은 당시 A씨가 건물 외벽에 박힌 못을 제거하는 작업 중 발을 헛디뎌 추락한 것으로 보고 현장소장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한편 경찰은 공사 현장 안전관리에 문제가 있는 것이 확인될 경우 관련자를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입건해 조사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창원=강민한 기자 kmh0105@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