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네오플, 서울·제주 지역 전 직군 ‘세자릿수’ 인재 영입

넥슨 제공

넥슨의 게임 자회사이자 ‘던전앤파이터’ 시리즈를 흥행시킨 네오플이 인재 영입에 나섰다.

네오플은 27일부터 다음 달 16일까지 서울·제주 지역 전 직군에 걸쳐 대규모 신규 채용을 한다고 이날 밝혔다.

모집 분야는 ▲게임그래픽 ▲게임기획 ▲게임사업 ▲프로그래밍 ▲멀티미디어 ▲웹 등 전 직군 대상이다. 채용 규모는 세 자릿수로 확인됐다. 근무지는 제주와 서울로 나누어질 예정이다.

네오플은 인기 온라인 액션 게임 ‘던전앤파이터’의 안정적인 라이브 서비스와 신작 ‘던전앤파이터 모바일’ 흥행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네오플은 ‘프로젝트 오버킬’, ‘프로젝트 AK’ 등의 신작을 준비 중이다.

이번 채용은 서류 전형 간소화를 위해 자기소개서 항목을 없앴다. 서류접수 이후에는 서류 심사, 사전과제, 비대면 면접 및 온라인 인성검사를 거쳐 6월경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서류접수는 27일부터 다음 달 16일까지 채용 전용 마이크로페이지를 통해 진행된다. 지원자는 해당 페이지에서 상세 업무, 서류작성 방법, 복리후생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네오플 제주 본사에서는 도외 지역에서 오는 임직원을 위한 주거 및 항공권 지원 범위 확대와 함께 단체상해보험 대상 확대, 경조사지원제도 강화 등 복지를 강화했다.

정진솔 인턴 기자 so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