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두겸 울산시장, 사회 공헌 기업 ‘감사 서한문’

김 시장,기업 불편 해소를 위해 지원 아끼지 않겠다


김두겸 울산시장이 29일 매년 크고 작은 기부 활동을 통해 지역 사회에 공헌하고 있는 95개 기업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서한문을 보냈다.

김 시장은 서한문에서 “어려운 경영 여건에도 사회적 약자를 위해 성금·성품 기탁, 저소득 아동 방과 후 학습 지원, 독거노인 김장 나누기, 집수리 봉사활동 등 크고 작은 공헌 활동을 통해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기업은 경제 발전의 핵심이자 도시 발전을 견인하는 동력”이라면서 “한 기업의 큰 나눔도 중요하지만, 작지만 알찬 기부가 모여 우리 사회를 튼튼히 받쳐주는 기둥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김 시장은 “보내주신 정성 하나하나 소중히 여기며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의 견인차 구실을 해주신 데 보답하고자 기업 불편 해소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약속했다.

앞서 울산시는 지난 2022년 울산공동모금회에 100만원 이상 기부 실적이 있는 기업 177개사를 대상으로 최근 3년간 사회공헌 활동 내용을 파악했다.

이 가운데 5억원 이상 기업은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등 15개사로 나타났다.

주요 기부 내용은 성금기탁(장학금 지급 등), 성품기탁(생필품 기부 등), 사회공헌사업(문화 및 체육행사 등) 등이다.

울산=조원일 기자 wch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